Members only
음악과 OST
음악이 흐르는 술집 - LP 바부터 재즈클럽까지 (홍대 편)
홍대
홍대 사생활
월요일
19:30 ~ 22:30
12명
참여 인원
정나현, 음악을 전공한 포토그래퍼
팔로우
지금 모임장님을 팔로우하고
새로운 개설 소식을 받아보세요✨
앵콜 모임장
2회 이상 정기 모임을 진행한 모임장입니다.
여행을 사랑하고 음악을 전공한 노래하는 포토그래퍼 열정러 모임장 나현입니다:) 긍정적이고 힘을 불어 넣어주는 시간을 소중하게 생각하고 있어요. 여러분들과도 음악으로 기분 좋은 에너지를 나눠보고 싶어요! 제가 가진 플레이리스트와 멤버들의 다양한 음악장르를 감상하고 공유하며 가치 있는 경험을 만들어봐요! 모든 감정과 그 날의 경험 느낌, 소소한 순간들을 사랑하는 저와 함께 영화, 음악 모든 이야기를 품고 같이 들어요!
넷플연가에 참여하는 멤버들의 한 줄 소개
새로운 음악을 찾아 듣는 것을 좋아하고, 내가 알고 있는 음악을 다른 사람들과 자유롭게 나누고 싶은 분들에게 제격인 모임입니다. 음악을 좋아하고, 서울의 다양한 공간들을 다니며 기록하시는 분들에게 잘 맞을 것 같아요.

그 음악 속에 담겨있는 순간순간 이야기를 소중히 다뤄요.

서로 알고있는 음악을 나누고 그 속에 담겨있는 에피소드 , 그 음악이 나에게 줬던 힘 등등
이야기하고 공감하는걸 좋아하고 자유롭게 음악을 나누고 싶은 분들에게 좋아요 .영감,치유 받았던 음악들과 공간을 방문도 해보고 멤버들과 번개로 참여하는 사람들이 많으면 우리 모두 즐거울거에요 !

*영화 이야기 35% + 음악 이야기 35% + 주제 토크/음악 공간 방문 30%
나의이야기
감정공유
활기찬
모임소개
홍대 사생활
음악, 주로 어디서 들으시나요? 좋은 사람과 함께 멋진 음악 들리는 순간, 바로 그곳이 콘서트장이 되고, 영화 속 한 장면이 됩니다. 이 모임은 와인 한 잔을 마시더라도 어떤 음악이 흐르는 곳인지 한 번 더 따져보는 사람들을 위한 모임입니다. 공간에서 흐르는 음악은 여러분에게 어떤 의미인가요? 조금 더 빵빵한 사운드로, 조금 더 생동감 있는 공간에서 온전히 음악을 즐기고 싶어서 따로 가는 공간이 있나요?

음악에 좀 진심인 사람들 모두 모여주세요. ‘어? 노래 좀 트는데?’ 주인장의 선곡이 예사롭지 않은 곳, 나라가 허락한 유일한 마약, ‘뮤직'을 만끽할 수 있는 비밀스런 음악 장소를 나눠봅시다. 7080, 힙합, 재즈, 테크노 등 장르 관계없이 ‘음악 좀 괜찮게 튼다, 사운드가 좋다, 음악과 공간의 분위기가 잘 어울린다.’ 하는 곳들을 함께 나누고 음악에 대한 수다를 입 아프게 떨어보아요.

모임에서는 자유롭게 좋아하는 술을 가져와서 함께 즐기는 것도 좋습니다. 우리의 분위기에 맞는 술도 한 잔씩 곁들이면서 편안하게 카페나 바에 온 것처럼 분위기를 내봅시다.

모임 동안 좋은 음악이 흐르는 공간을 찾아볼 거예요. 우리만의 음악 맛집 지도를 만들고 1회정도 다같이 음악 공간에 방문할 예정이에요. 음악이 좋기로 유명한 곳들을 방문해 실제로 어땠는지, 어떤 점이 좋았는지 같이 이야기를 나누어요.

*음료/술과 간단한 음식을 가져오셔서 함께 즐기셔도 좋아요.
*당연하게 우리의 플레이리스트와 음악 지도를 만들고 공유합니다.
모임 상세
홍대 사생활
서울특별시 마포구 와우산로 155 오삼빌딩 4층
월요일 19:30 ~ 22:30 (3주 간격)
· 1회차 4월 22일(월)
· 2회차 5월 13일(월)
· 3회차 6월 3일(월)
· 4회차 6월 24일(월)
첫 모임 후 뒤풀이
1회차 모임이 끝난 뒤 못다한 이야기를 나누며 보다 가까워지는 시간을 가집니다.
최대 12
최소 참여 인원인 7명 보다 적을 경우, 추가 모객을 위해 1회차씩 연기(2회차 일정에 시작) 되거나 취소될 수 있습니다.
보고 와서 이야기해요
* 이미지를 클릭하면 어디서 볼 수 있는지 알 수 있어요!
<비긴 어게인>
존 카니 2013
<라라랜드>
데이미언 셔젤 2016
<위플래쉬>
데이미언 셔젤 2014
각 회차별 모임의 주제에 맞는 컨텐츠를 보고 만납니다.
모임 참석 전, 모임장이 발제한 작은 사전 과제가 주어집니다.
모임 주제에 따라 넷플릭스, 웨이브, 왓챠 등 다양한 플랫폼의 컨텐츠를 다룹니다.
1회차
좋은 음악은 하늘의 별처럼 많아
첫 번째 시간엔 각자의 취향을 알아보며 음악이라는 우주가 얼마나 깊고 너른지 이야기해봅니다. 우리를 뜨거운 음악의 세계로 이끌어줄 <위플래쉬>를 보고 모여요.

<위플래쉬>의 앤드류와 플레처 교수의 삶엔 오직 음악 뿐인 것처럼 보입니다. 피가 흥건해지도록 드럼을 때리고 서로를 잡아먹을 듯 소리치는 두 사람을 그 누가 뭐라고 할 수 있겠어요. 단지 그것이 음악이 우리를 미치게 하는 방식인걸요.

그렇다면 음악이 대체 뭐길래 그들을, 그리고 우리를 이토록 정신 못차리게 만드는 걸까요. 자타공인 음악덕후인 우리가 모여 음악을 찬양하며 음악이 우리에게 준 잊지 못할 순간들도 함께 나눠봅시다. 장르불문 나의 최애 곡을 영업할 수 있는 기회도 드릴게요. 지금 듣고 계신 바로 그 음악, 저희한테도 들려주세요.
*보고 올 콘텐츠 : <위플래쉬>(데미안 셔젤, 2014)
*함께할 활동: 요즘 가장 좋은 나만의 ‘필살기곡’ 소개하고 함께 듣기
*멤버들과 함께 2회차에 함께 방문할 재즈 음악 공간을 선정해요!
2회차
(현장답사) 음악 공간 방문 : 우리 재즈클럽에서 만나요!
라이브는 역시 재즈죠. 두번째 시간은 멤버들과 함께 선정한 재즈클럽에서 만나는 날입니다. 매일 밤 공연이 펼쳐지는 서울의 수많은 재즈바 중 우리가 또 하나의 추억을 만들 곳은 어디일까요? 재즈가 흐르는 공간에서 음악과 어울리는 술을 곁들여 보세요. 뮤지션들의 라이브 공연으로 오늘의 분위기를 즐겨보아요.
*참가비는 1/n로 계산합니다!
*재즈클럽 추천 리스트 : 성수 ‘포지티브 제로 라운지’, 성수 ‘심야의 숲’, 연남 ‘연남5701’, 홍대 ‘클럽에반스', 합정 ‘재즈다', 합정 ‘옥탑방 부엉이', 서초 ‘디바 야누스' 구로 ‘아지타', 이태원 ‘아이언 페어리즈'
3회차
가벼움의 시대에 만난 무거운 낭만, LP 바
꽤 힙하고 핫하다는 와인바, 칵테일바 등에 가보면 꼭 빠지지 않는 것이 바로 이 ‘LP’와 ‘턴테이블’인데요. LP가 턴테이블에서 돌아가고 있는 공간에 들어서는 순간 괜한 기대감이 생기고 분위기가 더 좋아 보이는 것 같아요. 이번 시간에는 다양한 LP들이 보관된 곳, 실제로 주인장이 LP를 선별해 선곡해주는 곳, LP를 구매할 수 있는 곳 등 LP와 관련된 공간들을 이야기해봅시다. 물론 소장하고 있는 LP를 가져와 자랑해도 좋습니다. 요즘 핫하다는 LP 바 어디 어디 가보셨나요? 혹, 가보고 싶었던 곳이 있나요? 다음 모임은 번개입니다. 멤버들과 같이 오늘 이야기 한 공간 중 한 곳을 방문하는 것도 방법이겠어요!
*보고 올 콘텐츠: <라라랜드>(데이미언 셔젤, 2016)
*LP 바 추천 리스트: 이태원 ‘서울 바이닐’, 을지로 ‘평균율’, 을지로 ‘디엣지', 을지로 ‘선셋레코드', 이태원 ‘바이닐 앤 플라스틱’, 광화문 ‘지음', 강남 ‘피터폴앤드메리', 강남 ‘LP 바 제플린', 신촌 ‘우드스탁', 홍대 ‘곱창전골’, 연희 ‘연희38애비뉴'
4회차
우리들의 음악 파티 (feat. 포틀럭 파티)
마지막 모임 공간에서는 우리들만의 작은 뮤직 BAR를 열어보려고 합니다. 오늘을 위한 음악 플레이리스트를 멤버들에게 소개하고 간단한 음식과 술을 가져와서 함께 즐겨요. 다른 사람을 초대할 수 없지만, 우리만의 분위기를 담은 공간으로 만들어서 음악을 즐겨보아요. 이제껏 이야기했던 다양한 음악 중 각각 특별한 곡들을 선별해 플레이리스트를 준비하고, 모두에게 음악을 대접해봅시다.
*보고 올 콘텐츠 : <비긴어게인>(존 카니, 2013) / 멤버들과 협의 후 변경
*함께 할 활동 : 멤버들의 음악 플레이리스트 소개 및 감상
*각자 좋아하는 술과 음식을 챙겨주세요!
정나현님이 받은 정기 모임 후기
NEW
|
0개의 후기
최근 후기순
|
도움순
후기 더 보기
신청 후에는 이렇게 진행돼요.
신청일
자기 소개
모임 전
콘텐츠 감상
모임 전
사전 질문 답변
모임일
대화 및 워크숍
  1. 참여 신청 후 웰컴 문자를 받고 한 줄 자기 소개와 모임에 기대하는 점을 제출합니다.
  2. 모임 일주일 전, 모임 준비를 위한 사전 질문과 과제를 전달드립니다.
  3. 모임 시작 전, 각 회차에 맞는 컨텐츠를 보고 사전 질문에 답변을 남깁니다.
  4. 모임 당일, 3시간 동안 멤버들과 만나 준비된 대화와 워크숍을 함께 합니다.
* 구체적인 진행 방식은 모임마다 상이할 수 있습니다.
* 정기모임은 수업이나 강의가 아닙니다. 멤버들의 생각과 참여로 만들어나가는 커뮤니티입니다.
넷플연가 멤버만의 혜택
1
이벤트 및 소모임 우선신청·무료·할인
매주 수요일 열리는 다채로운 이벤트와 멤버 Only 소모임에 참여할 수 있어요!
2
다른 모임 놀러가기 1회권
멤버십 90일 동안 다른 모임에도 한 번 놀러갈 수 있어요.
· 모임별 놀러가기 선착순 마감
3
넷플연가 전용 공간 ‘사생활’ 이용권
멤버들만을 위한 공간 대여는 언제나 무료!
혹시 고민되는 점이 있으신가요?
Q. 모임이 저랑 맞지 않으면 어떡하죠?
Q. 참여하고 싶은데 불가한 일정이 있어서 신청이 망설여져요.
Q. 모집 미달로 모임이 취소될 수도 있나요?
환불 규정
첫 모임 시작일 기준
환불 여부
신청 후 6시간 이내
최우선 전액 환불
~ 14일 전
전액 환불
13일 ~ 7일 전
80% 환불
6일 ~ 5일 전
50% 환불
4일 전 ~ 시작 후
환불 불가
3개월
171,000
3개월 무이자 · 월 57,000원
지금 신청
17
당신의 영화같은 사생활, 넷플연가
주식회사 세븐픽쳐스 | 대표자 전희재 | 사업자등록번호 342-81-00499
서울시 마포구 마포대로 122, 16층 1601호